보조배터리 기내반입 노트북 기내반입 과연 허용해줄까?


요즘같은 시대에 보조배터리는 필수라고 할수 있습니다. 저 또한 사오미 배터리를 사용중인데요, 특히 아이폰같은 경우는 배터리소모가 다른 기종보단 훨씬 심하기 때문에 하나쯤은 들고다닙니다. 하지만 비행기를 탈때 과연 전자제품을 가지고 탈 수 있을까요? 그럼 보조배터리 기내반입 및 노트북 기내반입 에 대한 규정 알아보겠습니다!


>>티웨이항공 수화물 규정 >>제주항공 수화물 규정 


>


보조배터리 기내반입 규정



현재 항공운송 규정에 따르면 리튬배터리 즉, 보조배터리는 절대로 탁수화물 운송을 할 수가 없습니다. 사람이 없는 곳에서 폭발할시 매우 큰 위험이 따르기 때문인데요, 하지만 160wh를 초과하는 용량을 가진 보조배터리는 기내에 반입하고 탑승 하실 수가 없습니다.


>>배터리 용량 구하는 법 : 용량(Wh) = 전압(V) X 전류(Ah), 1Ah= 1,000mAh


단 용량이 160wh 이하인 배터리는 기내반입은 가능하다고 합니다. 그치만 역시 위탁수화물 운송은 불가능 하다고 합니다. 만약 광저우나 베이징등 중국으로 출국하신다면 위탁 수화물 반입이 더욱 엄격해진다고 합니다. 


 

또한 리튬 배터리로 구동되는 일체형 탈 것은 장애인 및 노약자를 제외하고는 배터리 용량에 관계없이 기내반입/위탁 수화물 전부 불가능 합니다. 일본항공편의 경우는 리튬배터리를 부착한 고데기는 반입 자체가 불가능 합니다.



하지만 카메라 배터리나 스마트 가방에 부착된 배터리는 분리시에 배터리는 기내에 반입하고, 본체는 수화물로 운송 시킬 수가 있습니다. 일체형이라면 중량과 용량을 초과하지 않는 선에서 기내에 반입하여 들어가실 수 있습니다. 



노트북 기내반입 규정

노트북은 기내반입/위탁수화물 모두 가능한 전제제품입니다. 하지만! 여기서 중요한건 반드시 기내반입으로 가지고 타시는게 좋습니다. 왜냐하면 위탁수화물로 운송할 시 운송대행자들이 위탁수화물을 레일로 보통 던지기 때문에 파손될 수가 있습니다. 


운송으로 인해 파손될경우 보상 받기가 까다롭기 때문에 반드시 기내반으로 가지고 들어가시기 바랍니다. 하지만 배터리같은 경우는 위 보조배터리 처럼 기내반입만 가능하지 위탁수화물로 운송은 불가능 합니다.


이상 보조배터리 기내반입 및 노트북 기내반입에 대해서 알아보았습니다! 여행할때는 사진을 많이 찍어야하므로 보조배터리는 필수 인것 같습니다 ^^ 좋은 시간 보내고 많은 추억 쌓길 바라겠습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